- 일본 신용카드 국제 브랜드사인 JCB인터내셔널과 전략적 업무 제휴

- 국내 전용 연회비로 전 세계 190개국에서 이용 가능한『W』출시


□ NH농협카드는 10일 일본의 신용카드 국제 브랜드사인 JCB인터내셔널과 전략적 업무 제휴를 체결하고 새로운 브랜드『W』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 『W』는, 국내 전용 연회비만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JCB가 보유한 네트워크를 이용하여 전세계 190여 개국 3,100만 가맹점과 ATM에서 카드 이용이 가능하여 해외 겸용카드에 부과되는 추가 연회비 부담을 없앴다. 더불어 NH농협카드와 JCB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부가서비스도 제공 받을 수 있다. 


□ 『W』는 기존 상품인 채움 베이직(BAZIC)카드와 개인사업자 전용카드인 소호(SOHO)비타민 카드에 우선 적용되며, 단계적으로 범위가 확대될 예정이다.


□ NH농협카드 이인기 사장은, “이번 『W』브랜드 출시를 시작으로 다양한 해외 우대 가맹점 개발 및 현지 프로모션 실시 등 이용 고객의 편의성과 혜택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에 양사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 『W』의 자세한 내용은 NH농협카드 홈페이지(http://card.nonghyup.com) 및 JCB 홈페이지(http://www.jcbcard.kr) 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가까운 영업점 및 카드고객상담센터(1644-4000)로 문의하면 된다.

Posted by NH 농협은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