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은행장과 직원들간 서스럼 없는 대화

- 청바지 입고 대화하니 더욱 진솔한 이야기가 나와


□ NH농협은행 이경섭 은행장은 15일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NH핀테크혁신센터에서 

핀테크사업부 직원 30여명과 함께 브라운 백 미팅(Brown bag Meeting)을 가졌다.


□ 이번 미팅은 별도의 서류 없이 4차 산업혁명에 관한 유튜브 동영상·인터넷기사·SNS 등의 

시청각 자료를 갖고 진행되었고, 참석자들은 청바지 등 자유로운 복장과 분위기 속에서 

밥버거를 나누어 먹으며 서스럼없이 진솔한 이야기를 꺼냈다.


□ 브라운 백 미팅은 점심식사를 함께 하며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직급을 떠나 

자유롭게 대화하는 모임으로, 보통 점심에 샌드위치나 샐러드의 봉투가 갈색인데서 유래되었다.


□ 농협은행 관계자는 "매월 1회 브라운 백 미팅을 가져 각기 다른 주제에 대한 

색다른 아이디어 발굴과 직원간의 소통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NH 농협은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